코로나19 예방지침을 지켜주시는 여러분을 위해
서울숲의 보물 소식을 대신 전해드립니다💌
서울숲 보물찾기 10 찔레
찔레는 5월에 새로 나온 가지 끝에서 흰색의 꽃이 몇 개씩 모여 핍니다.
산과 들에서 쉽게 볼 수 있고 다소 척박한 땅에서도 잘 자라죠.
찔레꽃 새순은 껍질을 살짝 까서 먹어보면 풋풋한 향을 맛볼 수 있는데 차나 화전으로 식용이 가능합니다.
9월에는 앙증맞은 빨간 열매를 볼 수 있죠.
장미과의 식물로 몸에 가시를 가지고 있지만
하얀꽃에 그윽한 향기가 납니다.
꽃말은 ‘온화’
힌트: 습지생태원 가는길

답글 남기기

Your email address will not be published. Required fields are marked *

Post comment